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The Psychology Times=김진현 ]


최근 SF 영화의 정수로도 불리고 있는 <듄>시리즈의 두번째 영화, <듄: 파트 2>가 개봉됐다. 스크린을 가득 채우는 장엄한 광경과 티모시 샬라메를 포함한 수많은 명배우의 열연이 빛나는 영화였다. 하지만 <듄> 시리즈가 고전으로 평가받을 수 있는 데에는 이러한 신선한 배경과 영화적 장치를 넘어선 사회 전반을 관통하는 정치, 종교, 역사의 이야기들이 그 속에 담겨 있기 때문일 것이다.




구원을 필요로 하는 이들을 위해 메시아가 되다.



<듄: 파트 2>의 핵심은 주인공 폴 아트레이데스의 정체성이다. 1편에서 수동적이었고 성장하고 있던 폴이 과연 사막 속 원주민들인 프레멘들과 함께하여 만개할 수 있을까. 폴을 처음 받아들인 스틸가는 폴이 프레멘을 구원해줄 ‘리산 알 가입’이라 믿지만, 폴은 단지 프레멘이 되고 싶을 뿐이다. 수많은 전투와 최종 시험인 모래벌레 타기를 통과한 폴은 마냥 행복해했지만, 이 순간부터 프레멘은 그를 사실상 숭배하기 시작한다. 그들을 구원하여 푸른 초원이 있는 천국으로 보내줄 사람이 그들 눈앞에 있다 믿기 시작한다. 하지만 그들의 구원자가 되면 대학살과 기근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환영을 본 폴은 이러한 숭배를 거부하고 그들과 동등한 위치에 서고 싶어한다. 


이내 하코넨 가문의 침략과 폴의 어머니 제시카의 모략으로 폴은 어쩔 수 없이 생명의 물을 마시고 프레멘의 구원자, 리산 알 가입으로 거듭난다. 그리고 이 자리는 곧이어 아트레이데스 가문의 공작과 아라키스 행성의 지도자, 그리고 우주 전체를 아우르는 황제의 자리로 이어진다. 그 누구도 쉽게 맞설 수 없는 권력을 손에 쥐게 된 것이다.




스틸가의 관찰자 기대 효과


폴은 스스로가 리산 알 가입이 아님을 믿고 프레멘의 일부가 되기 위해 노력하지만, 이 모든 행동은 스틸가와 프레멘 종교를 따르는 근본주의자들에게 폴이 리산 알 가입임을 증명하기만 한다. 폴이 자신이 리산 알 가입이 아니라고 말하면 “마디(=리산 알 가입)은 자신을 마디라 칭하지 않는다”며 더욱 신봉하며, 스틸가가 직접 모래벌레를 타는 법을 알려줬으면서 정작 성공하는 폴을 보며 리산 알 가입이 맞다고 확신한다.


<듄: 파트 2> 속 스틸가

이렇듯 스틸가가 이미 지닌 신념에 모든 것이 부합하는 모습은 ‘관찰자 기대 효과’의 결과로 볼 수 있다. 관찰자 기대 효과란 관찰자가 실험을 할 때 그들의 기대가 실험에 무의식적인 영향을 미쳐 관찰자가 기대하는 효과가 나오게 되는 현상을 말한다. 이 효과는 로버트 로젠탈의 저명한 실험에서 처음 연구되었다. 해당 연구에서 로젠탈은 대학생들에게 각각 두 무리의 쥐를 주며 한 무리는 똑똑한 쥐들, 나머지 한 무리는 둔한 쥐들이라는 설명을 덧붙였다. 대학생들의 임무는 쥐들로 하여금 미로를 통과하게 하는 것이었다. 근본적으로 무작위하게 무리에 배정된 쥐들은 같은 능력을 지니고 있었으나, ‘똑똑하다’는 무리의 쥐들이 그렇지 않은 쥐들보다 더 빠르게 미로를 풀었다. 그 이유를 분석해보니 대학생들이 각 무리를 다르게 취급하여 ‘똑똑한 쥐들’이 더 빠르게 미로를 풀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한 것이었다.이런 관찰자 기대 효과는 결국 일종의 자기 충족 예언이다. ‘똑똑한 쥐들이 더 빠르게 미로를 풀 것’이라는 예상은 대학생들의 노력으로 사실이 되어버렸고, 그들의 예상은 예언이 되었다. 




메시아가 만들어지는 법


이러한 자기 충족 예언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는 크게 두 가지로, 요구 특성과 확증 편향이 있다. 요구 특성이란 실험 속에서 피험자가 실험자의 실험 목적이 무엇인지 파악하고 그 목적에 부합하는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무의식적으로 돕는 특성을 말한다. 즉, 출제자의 의도를 파악하여 그에 맞는 답을 억지로 이끌어낸다는 것이다. <듄: 파트 2>의 경우 실험자는 스틸가, 피험자는 폴이 되겠다. 폴은 스틸가의 실험 속에서 ‘신이 되고 싶지 않다’고 말하지만 폴의 오랜 염원인 프레멘의 일원이 되는 과정을 통과하게 되면 스틸가가 바라는 마디의 모습이 된다는 것을 알고 있다. 프레멘의 보법과 이름, 그리고 심지어 모래벌레 탑승법까지 배우게 되는 폴은 결국 마디의 요건을 충족하게 된다.



확증 편향은 개인은 자신의 주장이나 실험 의도에 부합하는 내용에만 집중하는 현상을 뜻한다. 이를 넘어서 실험자의 입장에서는 자신의 실험 의도에 맞는 결과를 도출하기 위해 유도 질문을 하거나 나아가 피험자로 하여금 원하는 행동을 하도록 부추기는 경우도 있다. 스틸가는 폴이 리산 알 가입이라는 예언을 충족시키기 위해 이 확증 편향을 자주 사용하고, 영화에서도 스틸가의 주장이 확증 편향의 일종일 수 있다는 암시를 한다. 폴은 단지 귀여운 캥거루쥐를 보고 따온 ‘무앗딥’이라는 이름은 스틸가에 의해 ‘길을 가리키는 자’라는 뜻이 된다. 폴의 겸손함을 보고 스틸가는 ‘마디는 스스로를 마디라 칭하지 않는다’며 칭송하고, 최고의 전사인 자신에게 직접 모래벌레 탑승법을 배운 폴이 탑승에 성공할 땐 숭배하기 시작한다. 


폴에게 프레멘 종교의 예언은 마녀 집단 베네 게세리트가 심어놓은 말일 뿐이지만, 스틸가에게 그 예언은 자신의 정체성이자 삶의 목적이다. 그 예언의 대상자가 눈앞에 있을지 모른다는 설렘과 기대로 어쩌면 스틸가는 그 예언을 스스로 운명으로 일궈내어 메시아를 만들어냈을지도 모른다.




리산 알 가입이 프레멘을 천국으로 이끄는 방법



폴이 리산 알 가입이 되면서 프레멘은 엄청난 힘을 얻게 된다. ‘무앗딥’이라는 이름 아래 하코넨 가문의 스파이스 채굴량을 감소시키며 적에게 두려움을 심어주기 시작한 프레멘은 점차 영향력 있는 세력이 되어 폴의 거대한 세력을 일구는데 일조한다. 이 세력은 곧 성전으로, 그리고 예언 속 ‘천국’으로 그들을 이끌 것이다. 그런데 비교적 조용히, 큰 영향력 없이 살아가던 프레멘은 대체 어떻게 그토록 강해질 수 있었던 것일까?


그 뒤에는 종교와 믿음의 힘이 있다. 사람들이 무언가를 믿는 이유는 근본적으로 두려움을 떨쳐내기 위함이다. 자신이 통제할 수 있는 것이 많지 않다는 것을 깨닫기 시작하면 사람들은 불확실성에 대한 두려움을 느낀다. 결국 그들은 약한 스스로보다 더 강력하고 초월적인 통제 대리물을 찾게 되고, 이는 자주 종교의 형태로 나타난다. 


프레멘에게 천국에 대한 약속은 리산 알 가입을 신뢰하는 근거가 된다. 미래를 보는 예언자가 그들을 사막에서 벗어나 푸른 초원이 펼쳐져 있는 천국으로 보내준다고 한다. 언제까지나 사막에서 귀한 물을 모으며 살아가야 한다는 암울한 현실을 덮어주는 이 달콤한 예언은 프레멘이 리산 알 가입에게 충성을 바칠 정당한 계기가 된다. 유니언 칼리지의 조시 하트 심리학 교수는 종교, 나아가 사이비 종교들은 의미, 목적, 그리고 소속감을 제공하여 사람들을 모은다고 했다. 자신을 천국으로 이끌 예언자와 함께 싸우는 순간만큼 이러한 세 가지 요소들이 극대화되는 순간은 많지 않을 것이다. 프레멘은 그렇게 종교라는 이름 아래 아라키스를 뒤흔든다.




빚어낸 예언은 무의미한가


폴은 원래 리산 알 가입이 될 운명이 아니었다. 베네 게세리트에게 폴은 사실 애물단지나 다름없다. 본래 딸로 태어나 페이드 로타와 함께 아이를 낳게 되면 그 아이가 리산 알 가입으로 만들 예정이었다. 그러나 폴은 수많은 역경과 시험을 딛고 리산 알 가입으로 도래한다. 설령 그것이 스틸가의 자기 충족 예언으로 이루어진 것이라도, 폴의 도약은 그를 우주에서 가장 강력한 자로 만들었고 프레멘을 천국으로 이끌 예언자로 만들었다. 예언은 피할 수 없는 운명이다. 그런데 이 예언을, 이 운명을 스스로 빚어낼 수 있다는 <듄: 파트 2>의 암시는 다소 외롭고 두려우면서도 결국 희망차다.



참고문헌

Rosenthal, R., & Fode, K. L. (2007). The effect of experimenter bias on the performance of the albino rat. Behavioral Science, 8(3), 183–189. https://doi.org/10.1002/bs.3830080302 

Observer-expectancy effect. The Decision Lab. (n.d.). https://thedecisionlab.com/biases/observer-expectancy-effect 

사이비 종교에 빠지면 빠져나오지 못하는 이유. (2016, November 8). https://m.dongascience.com/news.php?idx=14618 

Shane, C. (2023, September 26). What makes a cult, and how do cult leaders control their followers?. Discover Magazine. https://www.discovermagazine.com/mind/the-psychology-behind-cults 






기사 다시보기 

전두광의 대머리가 유달리 빛나는 이유

부정행위를 응원할 수 밖에 없는 이유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psytimes.co.kr/news/view.php?idx=8264
  • 기사등록 2024-03-26 08:13:0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