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한국심리학신문_The Psychology Times=이정연 ]



누군가의어쩌면 당신의 삶을 변화 시킬 <30</span>일>이라는 게임 제목은 여러 게임들 사이에서 이목을 확 끌었다계속해서 게임 설명을 읽어보는데 게임의 시작과 동시에 한 고시생의 사망 진단서가 등장했다. ‘당신은 사망진단서 속의 죽음을 막을 수 있습니다’ 누군가의어쩌면 당신의 삶을 변화시킬 <30>일은 그렇게 홀린 듯이 나를 게임 속으로 이끌었다.


인디 게임 <30</span>일>30일 동안로얄고시원 총무 박유나가 되어 공시생 최설아의 자살을 막는 게임이다자살을 막는 게임이라니, ‘더브릭스에서 제작한 인디게임 <30</span>일>을 직접 체험해봤다.

 


#. 고시원 사람들과, 30그리고 공시생 최설아

 

게임 <30</span>일>은 대학생들이 모여 만든 게임들이었다왜 하필 30일이었을까게임을 제작한 더브릭스30일 정도가 아무것도 정보가 없는 완벽한 타인을 만나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것을 보기까지적절한 시간일 것 같다는 생각을 해서 ‘30이라는 전제를 깔았다고 한다.


또한 고시원이라는 설정은 팀원들이 직접 고시원에서 살아봤기에 담을 수 있는 배경이었다고 한다게임 속 등장인물인 고시원 총무를 비롯하여 공시생 최설아’ 역시 그들이 가장 가까이서 볼 수 있는 인물들이었다.


그뿐만 아니라 고시원에 살고 있는 대학생할머니아저씨들 등 제각기의 사연들을 담고 있는 인물들은 주변에서 볼 수 있는 사람들을 최대한 담아내려고 했다고 밝혔다

 



 

#. 정신과 자문을 통해 실제로 만들어진 가상의 상황들

 

게임은 놀라울 정도로 디테일했다자살을 시도하는 사람들은 자살을 시도하기 전 무수히 많은 시도를 보낸다직접적으로 죽고 싶다라고 표현하는 것이 아니라주변 지인들이 알아주길 위한 마음 반이러한 마음을 들키고 싶지 않은 마음 반이 섞인 양가감정을 수반하는데 이의 대표적인 사례가 카카오톡 상태 메시지가 있다.


게임 <30</span>일>은 이러한 부분도 구현해냈다공시생 최설아의 상태 메시지가 할 수 있어에서 ‘....’와 같이 점점 부정적으로 바뀌어 가는 부분다른 사람들과 달리 오랫동안 바뀌지 않는 프로필 사진이나상태 메시지와 같은 아주 작은 부분들은 게임의 엔딩을 바꾸는 단서로 사용되었다



또한 정신과 전문의의 자문을 구하여 시나리오를 짠 덕분인지게임의 현실 고증 또한 매우 높았다게임에서 실제로 제시하는 상황들이 마냥 교육적이지 않으며 실제로 일어날 수 있는 상황들로 구성되어 있었다.


유로로 볼 수 있는 사이드 스토리는 더 매력적이었다단순히 최설아를 비롯한 고시원 사람들이 마음이 아픈’ ‘예민한’ ‘자살을 호소하는’ 이상한 사람이 아니라게임 캐릭터에게 어떤 사연이 얽혀있는지 시나리오를 짜놓아 상황에 더욱 몰입하게 만들어줬다.

 

  

#. 게임으로서의 탄탄함


필자는 사실 공시생 최설아의 자살을 막는데 성공하지 못했다누구보다 정신건강에 잘 알고 있다고 생각했음에도 불구하고 공시생 최설아를 구하지 못했다는 생각에 알게 모르게 씁쓸함을 느꼈다게임은 게임 유저의 선택에 따라 늘 달라진다최설아를 비롯하여 고시원 사람들이 처한 상황을 어떻게 해결하느냐에 따라 매번 결과가 달라지는 것이다.


필자는 게임을 하며 무엇이어떤 상황이 최설아의 상황을 악화 시켰는지 생각해보았고게임이 끝나자 다시 한 번 최설아를 살려보겠다며 게임을 시작했다이를 통해 게임 <30</span>일>이 단순히 자살이라는 소재를 가지고 온 것에 그치지 않고, ‘게임으로서의 역할도 충실히 하여 유저들의 흥미를 이끄는 것도 확인하였다.

 

 


#. 함께 위로하고 연대해요 세상의 모든 설아에게

 


게임을 진행하는 동안, ‘도움이 필요하신가요?’라는 부분도 찾을 수 있었다이곳에서 전문가와 대화를 할 수 있는 자살예방센터의 전화번호와주변에 자살을 시도하려고 하는 지인을 돕는 방법에 대해서도 자세하게 나와 있었다뿐만 아니다.


게임<30</span>일>은 게임뿐만 아니라 네이버 공식 카페를 제작해서 카페에서도 유저들과 원활하게 소통하고 있었다카페의 세상의 모든 설아에게라는 게시판을 만들어설아와 같이 정신적 고통을 호소하는 사람들혹은 고통을 호소한 에게 해주고 싶은 말을 남기는 공간을 마련하기도 했다

 

자살’ 문제는 이제 언급하기 입 아플 정도로 현대인들의 심각한 화두이다이미 자살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많은 단체에서 노력 중이지만 그렇게 쉽게 사그라지지 않는다필자는 부동의 사망률 1자살의 이유가 뭘까곰곰이 생각해봤다물론 여러 가지 이유가 있겠지만개인적으로 자살을 막을 수 있는 골든타임을 놓침을 가장 큰 원인으로 꼽았다.


자살을 하고자 하는 사람들은 사실 자살을 시도하기 전많은 신호를 보낸다. ‘만약에 내가 없으면 어떨 것 같아라는 말이나통장소지품 등을 정리하는 등 간접적인 신호부터직접 나 죽고 싶어라는 말을 하기까지무수한 신호들을 보내지만 주변 지인들은 이를 알아채지 못하거나 어떻게 대응해야할지 몰라 골든타임을 놓치게 된다.


게임 <30</span>일>은 그저 게임을 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자살에 대한 심각성을 일깨워주며 여러 가상 상황들을 통해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느끼게 해줬다각종 단체에서 진행하는 포스터나 형식적인 자살 강의 내용보다는오히려 이 게임을 하는 것이 자살에 대한 경각심과 예방법을 재미있고 효과적으로 할 수 있는 법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인터뷰 및 사진 제공 더브릭스

TAG
1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psytimes.co.kr/news/view.php?idx=2391
  • 기사등록 2021-11-16 07:44: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